전시회 대표이미지

A Way of Appreciating: Slowly, Quietly, Excitingly

감상의 발견

2022.03.15 ~ 2022.05.29

  • 엄유정

    Uhm yujeong

  • 이원우

    Wonwoo Lee

  • 이지영

    JeeYoung Lee

예술이란 무엇일까? 미술이란 무엇일까?
‘현대’ 미술은 무엇이길래 미술관에 가는 것을
두렵게 만드는 것일까요? 아이들은 종이와 펜이 없어도
공간과 시간만 있다면 곧잘 무언가를 끄적이며
낙서라는 형태로 밖으로 자신만의 표현을 하곤 합니다.
어쩌면 예술은 그렇게 우리에게 쉽고 가까운 것인데,
언젠가부터 어렵고 멀리 있는 것으로 여기게 되었을까요?

좋아하는 음악가나 인상 깊은 문학가 1-2명쯤은 쉽게
말하는 분들도 미술 작가를 물어보면 선뜻 대답하기
어려워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그것은 동시대 미술이 감상의 대상이 아닌 이해의 대상이
되었기 때문일 수도 있고, 어쩌면 동시대 미술은
태생적으로 한계를 계속 넘어서며 모든 것이
미술이 되도록 만들어 왔기 때문인지도 모르겠습니다.
이와 같은 동시대 미술의 속성 때문에 어느새 우리는
작품을 ‘이해해야 하는 것’으로 생각하고
어떤 의미가 숨겨져 있는지 알아내야만 한다고 여깁니다.
하지만 이러한 이유로 동시대 미술을 멀리하기에는
흥미로운 이야깃거리가 너무나 많이 있습니다.

'감상의 발견: 느리게, 조용히, 신나게'는 관람자들을
다시 ‘눈으로 보는 즐거움’으로 인도합니다.
동시대 미술을 향한 작가들의 다양하고 흥미로운
감상의 태도들을 전시장으로 불러옵니다.
가족의 달을 맞아 기획된 이번 전시에서는 누구나 쉽게
가까이 할 수 있고 즐길 수 있는 ‘감상의 방식’을
제안합니다. 참여작가 엄유정, 이원우, 이지영은
각각 회화, 설치와 퍼포먼스, 사진 등의 장르에서
독자적인 작품 세계를 표현하는 흥미로운 작가들입니다.

‘예술이란 무엇인가?’에 대해 쉽게 답변하기 어렵지만,
동시대 시각예술 작가들이 바라보는 대상이 무엇인지에
대해서는 조금 쉽게 대답할 수 있을 듯합니다.
작가들은 사람들이 쉽게 지나치는 것들, 중요하다고
생각하지 못했던 것들, 아니면 우리가 미처 알지 못했던
것에 눈을 맞춰볼 기회를 제공합니다.
사소한 것에서 의미를 발견하고 즐거움을 찾아냅니다.
상상하고 그것을 현실에서 마주칠 수 있게 합니다.
속도를 조금 늦추고 주변을 천천히 돌아보세요.
그리고 조용히 들여다보세요. 그렇지만 누구보다 신나게
일상의 순간을 누려보세요. 그렇다면 당신은 이미 예술을
충분히 감상하고 있습니다. 예술은 이해하는 것이 아니라
바라보는 일이기 때문입니다.

More

ARTWORKS 작품

VR이미지

감상의 발견, 2022,

VR이미지

감상의 발견, 2022,

VR이미지

감상의 발견, 2022,

VR이미지

감상의 발견, 2022,

VR이미지

감상의 발견, 2022,

VR이미지

감상의 발견, 2022,

VR이미지

감상의 발견, 2022,

VR이미지

감상의 발견, 2022,

ARTISTS 작가소개